제휴문의

안내광고는 적은 비용으로 전국광고가 가능한 장점이 있습니다.
한정승인, 분실, 분묘이장 등의 공고와 모집, 매매, 경사 등을 알리는 광고로써 개인 광고주의 요청이 많습니다.

한국일보 AD전략국
디지털마케팅팀

#

010-6436-6812